메뉴 건너뛰기본문 바로가기

길이 되고 싶고 빛이 되고 싶습니다. 홍성장애인종합복지관

인사말

Home > 복지관소개 > 인사말

안녕하십니까? 홍성군장애인종합복지관 관장 복천규 입니다.우리 복지관 홈페이지를 방문해주신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우리 복지관은 1999년 개관하여 지금에 이르기까지 장애인에게 “길이 되고 싶고 빛이 되고 싶습니다.”라는 일념 하나로 일을 하며, 홍성군장애인들의 곁에서 고락을 함께하여 왔습니다.
그리고 우리는 “꿈과 희망! 감동을 드리겠습니다.”라는 미션을 완수하고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지금의 장애인복지패러다임은 급변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빠르게 변화하는 복지환경에 발맞추어 나가며, 우리 지역사회에 적합한 재활프로그램을 도입하고, 장애인스포츠, 문화예술 활동과 장애인식 개선사업 등에도 박차를 가할 것입니다.

또한 홍성군장애인직업재활시설의 설치를 위한 준비 작업에 심혈을 기울여 장애인들에게 취업의 기회를 제공함과 동시에 자활과 자립을 도모하여 정상화와 사회통합을 이룩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우리가 지금까지 그래왔듯이 장애인종합복지관으로서의 역할과 기능을 다하기 위해 직원의 역량을 더욱 강화하여 지역사회에서 모범을 보이는 기관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끊임없는 연구와 실천을 약속드리오니 많은 성원과 사랑을 부탁드리며, 우리 복지관의 홈페이지를 방문하여주신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홍성군장애인종합복지관 관장 복 천 규